Image module
출시 시간 가속화
신속한 제작 테스트

전 세계 MJP 사용자는 제품 출시 시기를 더욱 앞당기고 있습니다. 디자인 의도에 정확하게 맞는 원형을 제작하여 디자인을 확인하고 성능 및 제작을 테스트하며 신속하게 조정합니다.

품질 향상
디자인 결함 확인

신속하게 테스트 및 검토룰 수행할 수 있으므로 쉽게 디자인 결함을 확인하고 교정할 수 있습니다. 툴링 비용을 집행하기 전에 제품 테스트가 완벽하게 되었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MJP 제작 방식
동영상 보기

MJP 3D 프린터

MultiJet Printing

MJP (MultiJet Printing) 방식은 Addictive Manufacturing (적층 가공) 제조 방법으로 UV 경화성 액체 플라스틱 및 왁스 지지체 물질의 얇은 층을 인쇄하여 고해상도 경화 플라스틱 부품을 만듭니다. ProJet® MJP 3D 프린터는 UV  경화형 아크릴 플라스틱 및 서포트를 초 미세한 레이어로 층으로 쌓으며 서프트 물질을 용융 및 세정 공정에 의해 쉽게 분리합니다. 특히 MJP 3D 프린터는 따로 후처리 과정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완성된 MJP 부품은 쉽게 페인트를 흡수할 수 있으며 드릴, 크롬 도금 또는 직접 주조 패턴을 사용하여 가공될 수 있습니다.

3D 프린팅의 혁신
아이디어를 현실화

디자인 컨셉을 확실하게 테스하여 더 높은 품질의 제품을 생산할 수 있습니다. 창의성이란 새로운 아이디어를 쉽게 시도하고 보여줄 수 있을 때 그 진가를 발휘합니다.

비용 절감
기존 도구보다 낮은 비용

정확한 원형 제작을 통해 기술자 및 공급업체와의 의사소통이 개선되므로 고비용의 재작업이 감소됩니다. MJP는 기존 도구, 지그 및 고정 장치보다 낮은 비용으로 쾌속 툴링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

고해상도 MJP 3D 프린터.
멀티젯 프린팅 기술을 사용하여 진정한 제트 3D 프린팅 프로세스의 고정밀 3D 부품을 생산합니다.
다양한 복합 재료 지원
차별화된 재료 및 색상

멀티젯 프린터 제품에는 다양한 재료가 사용됩니다. 특히 ProJet MJP 5500X 3D 프린터에서는 복합 재료를 지원하므로 다양한 재료로 원형과 컨셉 모델을 프린트하고 더욱 실제적인 기계적 특성과 차별화된 색상을 입힐 수 있습니다.

간편한 후처리
이지 클린 시스템

MJP 3D 프린터의 출력물 부품 마감은 녹인 왁스 처럼 간단합니다. 수작업으로 긁어낼 필요가 없으며 고압력 워터넷, 부식성 화학물질 처리 또는 특수 설비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사무 환경 적합
전문적인 생산성

합리적인 가격대의 MJP 3D 프린터로 10배나 더 비싼 프린터 보다도 높은 충실도와 정밀한 프린트를 제공합니다. 24시간 / 365일 사용이 가능하고 더욱 높아진 생산 기능으로 사무실용 3D 프린터로 적합합니다.

고속도 출력
산업용 등급의 프린트 헤드

전 세계 MJP 사용자는 제품 출시 시기를 더욱 앞당기고 있습니다. 디자인 의도에 정확하게 맞는 제품을 제작하고 성능을 테스트하고 필요시 신속하게 제품을 수정합니다.

고해상도 출력
아이디어를 현실로

MJP 3D 프린터는 13마이크론 수준인 얇은 두깨의 레이어를 통해 탁월한 해상도를 제공합니다. 프린트 모드를 직접 선택할 수 있으므로 프린트 속도와 해상도를 최상으로 조합합니다.

품질 향상
빠른 디자인 결함 확인

신속하게 테스트 및 검토를 수행할 수 있으므로 쉽게 디자인 결함을 확인하고 교정할 수 있습니다. 툴링 비용을 집행하기 전에 제품 테스트가 완벽하게 되었음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VisiJet® 재료.
우수한 품질의 VisiJet® 라인을 소개합니다

고해상도.
고속출력.

  • 고생산성의 높은 처리량

  • 고속도 출력

  • 13마이크론 수준의 레이어 두깨로 고해상도 부품 출력

  • 고성능 플라스틱 부터 다양한 복합 재료 지원

  • 워터젯, 화학물질 처리, 특수 설비가 필요 없는 간편한 후처리

  • 날카로운 가장자리와 모서리, 자유로운 기하형상

3D 프린팅 애플리케이션

전세계 자동차 공장, 디자인 혁신 센터 등 다양한 산업의 리더들은 이미 SLS 3D 프린팅을 활용하여 앞서 나아가고 있습니다.

국내 1위 3D 프린터 기업 (주)한국기술